default_setNet1_2

진주시 자원봉사단체협의회, 집중호우 피해 복구 구슬땀

기사승인 2020.08.10  18:16:41

공유
default_news_ad1

 진주시 자원봉사단체협의회는 집중 호우로 침수된 내동면 양옥마을을 찾아 피해 복구 자원봉사활동을 펼쳤다.

 집중호우로 내동면 양옥마을 주택 15가구가 침수되고, 21명의 이재민이 발생함에 따라 시 자원봉사단체협의회 소속 봉사자들이 긴급 복구활동에 나선 것이다.
 
 이날 봉사활동에 참석한 자원봉사자 80여 명은 침수 주택 내·외부 집기류를 청소하고 토사 유입물을 제거하는 등 긴급 피해 복구활동에 구슬땀을 흘렸다.

 또한 시 자원봉사센터는 현장에 투입된 자원봉사자와 군 장병을 위해 점심과 간식을 지원했다.

 방만혁 회장은 “갑작스런 자원봉사 요청에도 내 집이 물에 잠긴 것처럼 팔을 걷어 부치고 복구활동에 힘을 보태준 자원봉사자 여러분들에게 감사하다”며 봉사활동에 참여한 소속 단체 회장을 비롯한 자원봉사자들에게 감사의 뜻을 전했다.

 한편 진주시 자원봉사단체협의회는 피해가 심한 지역을 중심으로 지속적으로 자원봉사자를 투입해 재난 복구 봉사활동에 만전을 기할 예정이다.

이호상 기자 hs25300@naver.com

<저작권자 © 한남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