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변광용 거제시장, 고3 등교 개학 현장 점검

기사승인 2020.05.21  18:02:33

공유
default_news_ad1

- ‘첫 등교 개학 일상과 방역 조화 판가름…소홀함 없이 대응해야’

변광용 거제시장은 거제공업고등학교를 방문해 고3 등교 개학이 한창인 학교 현장을 살폈다고 밝혔다.

교육부 발표에 따라 고3은 지난 20일부터, 고2는 오는 27일, 고1은 내달 3일부터 순차적으로 등교수업을 시작한다.

코로나19 여파로 5차례나 개학이 연기돼 오랜만에 학교를 찾은 학생들의 표정에는 설렘과 긴장감이 역력했다.

이날 변 시장은 학교 입구서 등교하는 고3 학생들의 마스크 착용 여부와 발열 체크 현황 등을 살펴보고, 방역 활동에 애쓰고 있는 교직원과 관계자에게 감사의 인사를 전했다.

이어 학교 출입구와 급식소 등을 돌아보며 방역 준비상황 전반에 대해 살폈으며, 수업이 진행될 교실도 찾아 학생들을 격려했다.

변 시장은 교실에서 학생들에게 “스스로가 방역 주체라는 점을 인지하고 마스크 착용, 손 씻기와 같은 기본적인 방역수칙을 생활화해 줄 것”을 당부했다.

거제공업고등학교 김병영 교장은 “교실의 책상을 넓게 배치해 거리두기를 유지하고, 출입통로를 한 군데로 모아 등교와 식사시간, 종례시간 3차례에 걸쳐 발열 체크를 실시할 예정”이라며 “전 교직원이 동원돼 감염예방 활동에 최선을 다하고 있다”고 밝혔다.

변광용 시장은 “오늘 첫 등교 개학은 일상과 방역의 조화를 성공적으로 이뤄낼 수 있을지를 판가름하는 분기점이 될 것이기에 소홀함 없는 철저한 대응이 필요하다”고 강조하며 “시도 학생들의 보다 안전한 교육 환경을 위해 방역 활동과 물품 지원 등 도움이 될 수 있는 부분을 최대한 지원할 수 있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김대홍 기자 kdh@hannamilbo.com

<저작권자 © 한남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