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설 앞두고 산청 한과 만들기 한창

기사승인 2020.01.16  15:29:41

공유
default_news_ad1

설을 앞둔 산청군 삼장면 대포마을에서 박해종(67), 박숙이(58) 부부가 한과 만들기에 한창이다.

삼장 대포한과는 100% 찹쌀가루와 콩을 사용해 고소한 맛이 특징이다. 설탕을 사용하지 않고 조청과 꿀을 가지고 만든 생강청으로 단맛을 더했다.

/사진제공=산청군

이현찬 기자 hclee3949@hanmail.net

<저작권자 © 한남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