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광양매화축제 상복(賞福), 최초 3관왕 달성 기염

기사승인 2019.11.14  17:31:28

공유
default_news_ad1

- 최우수 봄축제 3년 연속 선정

광양시는 ‘제21회 광양매화축제’가 제5회 트래블아이 어워즈에서 최우수 봄축제로 선정되는 영예를 안았다고 14일 밝혔다.

이로써 광양매화축제는 최우수 봄축제 3년 연속 선정기록과 동시에 빅데이터 최고 인기상, 내 고향 명품우수축제 대상 등에 이어 올해만 3관왕을 달성하는 쾌거를 이뤘다.

이번 어워즈는 관광플랫폼 트래블아이와 관광정보신문 트래블투데이가 관광산업의 지역별 편차를 특허 기술화한 지역호감도를 기반으로 평가해 시상하는 자리다.

‘제21회 광양매화축제’는 지역호감도, 축제, 관광수용태세, 관광시설, 관광콘텐츠, 시티투어, 관광마케팅 등 8개 부문으로 나눠 시상하는 이번 어워즈에서 축제부문 최우수 봄축제로 최종 선정됐다.

이화엽 관광과장은 “대한민국 관광의 현주소를 생생하게 읽고 미래를 열어가는 트래블아이 어워즈에서 광양매화축제가 3년 연속 최우수 봄축제로 선정돼 매우 영광스럽다”며 “최근 빅데이터, 내고향 명품축제 등 다양한 어워즈에서 주목받는 광양매화축제에 더욱 차별화된 콘텐츠를 보강해 광양에서만 맛볼 수 있는 특별한 경험을 선사하고 싶다”고 말했다.

이번 어워즈에서 ‘지역호감도’ 광역시부문에서는 강원도와 전남도가, 기초지자체에서는 여수시, 창원시, 통영시가, ‘축제’ 부문에서 봄은 광양시, 여름은 강릉시, 가을은 안동시, 겨울은 태백시가 각각 선정됐다.

한편, 올해 전라남도 대표축제로도 지정된 ‘제21회 광양매화축제’는 지난 3월, 젊고 감성적인 콘텐츠로 축제기간 134만 명, 한 달만에 200여만 명 방문객을 불러 모으며 가능성 있는 명품축제로 위상을 공고히 하고 있다.

한옥철 기자 hoc@hannamilbo.com

<저작권자 © 한남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